곽상도 “아들 성과급으로 불편 끼쳐 송구…대장동 관여 안했다”



곽상도 전 의원은 11일 국회 본회의에서 자신의 의원직 사퇴안이 가결된 직후 “오늘부로 국회의원 직을 떠나 자연인으로 돌아간다”며 “하지만 저는 대장동 개발사업이나 화천대유와 관련해 어떤 일도 하지 않았고 어떤 일에도 관여되어 있지 않다는 점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곽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나아갈 때와 물러날 때를 아는 것이 사람의 기본이고, 국민의 신뢰가 바탕되지 않는다…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