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ICT 활용 비대면 건강관리서비스 ‘모바일 헬스케어’ 참여자 확대 운영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ICT를 활용한 비대면 건강관리서비스인 ‘모바일 헬스케어’ 참여자를 기존 100명에서 200명으로 늘려 코로나 이후 위축된 건강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모바일 헬스케어는 만성질환으로 심화되기 전 단계인 건강위험군을 대상으로 시행하는 사업이다. 참가자에게 활동량계(스마트 워치), 혈압기, 혈당기, 체성분계 등을 제공해 스마트폰 앱을 연동시켜 건강상태를 확인하며 6개월간 건강, 운동, 영양 등…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