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상임위 11대 7 합의…후반기 법사위원장은 국민의힘



여야가 23일 국회 상임위원장 재배분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21대 국회가 개원한지 1년 2개월만의 원구성 정상화다. 여야가 첨예하게 대립했던 법제사법위원장직은 21대 국회 전반기에는 더불어민주당이, 후반기에는 국민의힘이 맡기로 했다. 윤호중 민주당 원내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는 이날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만나 21대 국회 전반기 상임위원장 배분을 11대 7로 하기로 했다. 이는 여야 의석수를 고려한 것이다. 민주당은 전반기에 법사위와 운…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