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3사관학교 500명, 1차 접종했다고 ‘노마스크’ 삼겹살파티



육군3사관학교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 약 500명을 대상으로 ‘노마스크’ 삼겹살 파티를 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육군3사관학교에 근무하는 한 장병은 6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 올린 글과 사진에서 “6월 26일 1차 백신만 맞은 상태로 500명 단위의 생도들이 삼겹살과 맥주 파티를 했다”며 “이들이 식탁 칸막이를 제거 후 마…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