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불안한 후보로 안돼…난공불락 후보여야 이겨”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2일 당내 경선 최대 승부처인 호남 경선을 앞두고 전북을 찾아 ‘안전한 후보론’을 펼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전북도의회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역대 대통령선거, 특히 민주당이 이긴 대선에서 호남은 늘 분수령이 됐다. 내년 대선에도 전북을 포함한 호남이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호남은 역사의 고비마다 책임 있는 역할을 다했다”고 밝혔다. 그는 …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