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윤석열 대권 부적격…포장지 벗겨지는 건 시간문제”



더불어민주당의 대권주자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29일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겨냥해 “이미 공개된 사실만으로도 대권 꿈을 가져서는 안 될 부적격한 분”이라고 비판했다. 추 전 장관은 이날 BBS 라디오에서 윤 전 총장의 'X파일' 의혹과 관련해 “저는 거기에 뭐가 있는지는 관심도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제가 장관을 하며 (윤 전 총장의) 징계도 청구했다. 징계청구서를 면밀히 보면…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이제는 검사 하고 이용하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