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바이러스는

코로나 바이러스는 고온에 ‘매우 민감’하지만 여름을 죽이지 마십시오. 연구
Covid-19를 유발하는 바이러스는 가장 빠르게 퍼지는 온도 스위트 스팟이 있을 수 있다고 새로운 연구에서 제안했지만 전문가들은 사람들이 계절 변화에 다른 바이러스와 똑같은 방식으로 반응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함정에 빠지는 것을 피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코로나 바이러스는

넷볼 감기나 인플루엔자를 일으키는 병원체와 같은 병원체.

중국 남부 광둥성의 성도인 광저우에 있는 쑨원대학교 연구팀은 계절과 기온의 변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한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more news

지난 달에 발표되었지만 아직 동료 심사를 거치지 않은 이 보고서는 열이 바이러스의 행동 방식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제안했습니다.

“온도가 코로나19 전파를 크게 바꿀 수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바이러스 전파를 위한 최적의 온도가 있을 수 있습니다.”

이 연구는 “바이러스는 고온에 매우 민감하기 때문에 따뜻한 나라에서 확산되는 것을 막을 수 있지만 추운 기후에서는 그 반대가

사실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기온이 낮은 국가와 지역이 가장 엄격한 통제 조치를 취한다”고 제안했다.

많은 국가 정부와 보건 당국은 일반적으로 감기와 인플루엔자를 유발하는 유사한 바이러스의 경우와 같이 날씨가 따뜻해짐에 따라

코로나바이러스가 일부 효능을 잃는 것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하버드 대학의 T.H. Chan School of Public Health는 중국의 춥고 건조한 지방에서 극남의 Guangxi Zhuang 자치구와 같은 열대 지역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습도 조건에서 코로나바이러스의 지속적인 전파와 감염의 급속한 증가가 가능하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국가와 싱가포르.

코로나 바이러스는

“북반구에 봄과 여름이 도래함에 따라 온도와 습도가 증가하는 것과 같은 날씨만으로는 광범위한 공중 보건 개입을 시행하지 않고 사례

수 감소로 이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연구는 말했습니다. 2월에 발표되었으며 과학적 검토도 기다리고 있습니다.

광저우 팀은 1월 20일부터 2월 4일까지 400개 이상의 중국 도시와 지역을 포함하여 전 세계에서 확인된 모든 새로운 코로나바이러스

사례에 대한 연구를 기반으로 했습니다.

그런 다음 중국 전역과 영향을 받는 각 국가의 수도에서 수집한 1월 공식 기상 데이터를 기준으로 모델링했습니다.

분석에 따르면 사례 수는 평균 기온이 최고 섭씨 8.72도까지 상승한 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온도는 … 사람들의 생활 환경에 영향을 미치고 … [그리고] 전염병 개발 및 통제 측면에서 공중 보건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라고 연구는 말했습니다.

또한 기후가 바이러스가 처음 발견된 중국 중부 도시인 우한에서 발생한 이유에 영향을 미쳤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베이루트 아메리칸 대학교 전염병 연구 센터의 부소장인 Hassan Zaraket과 같은 다른 전문가들은 더 따뜻하고 습한 날씨가 코로나바이러스를

덜 안정적으로 만들고 따라서 덜 전염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바이러스 병원체.

그는 “우리는 여전히 이 바이러스에 대해 배우고 있지만 다른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알고 있는 것을 바탕으로 희망할 수 있다”고 말했다.